2019.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포커스 > 

나그네 인생길..칭찬과 격려, 친절은 참으로 고마운 것이지요

 

 

< 증경총회장 김 훈 목사, 국토 종단 화제 / 서울에서 부산까지, 21일동안 오로지 걸어서 완주 >  

 


749-포커스1.jpg 

▲ 출발점인 광화문에서 


 

   증경총회장 김 훈 목사(한누리전원교회 원로)21일동안 서울부터 부산까지 약 590km를 걷는 국토 종단을 펼쳐 화제가 되고 있다.

김 훈 목사는 지난 65() 오전 8시 광화문을 출발, 625(주일) 저녁 8시 부산역에 도착함으로 21일 간, 590km를 걷는 도보 여행을 완주했다.

김 목사는 도로 사정에 따라 하루 25km 내지 30km, 히치하이킹이나 자전거, 대중교통 등 탈 것을 일절 의지하지 않은 채 오로지 걸어서 종단했다.

 

예수님처럼 바울처럼 걸어서 교회를 방문하고 싶어 결심

 

   “마음속에 늘 간직하고 있었던, 1951년 모친과 함께 한 1.4 후퇴 길을 따라 걸었습니다

김 훈 목사는 서울역-시흥-안양-군포-의왕-수원-오산-진위-평택-천안-세종-유성-대전-옥천-이원-영동-황간-추풍령-김천-칠곡-왜관-대구-경산-청도-밀양-삼량진-양산-구포-부산역에 이르는 경로를 따라 주로 1번 국도를 중심으로 자전거 길과 강()과 하천(河川)의 길을 이용했다.


   김 목사가 도보 여행을 결심하게 된 동기는 예전부터 예수님과 바울처럼 걸어서 교회를 방문하여 예배하고 교제하고 싶은 마음이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를 위해 도보여행 카페에 가입, 2개월 동안 정보를 수집하고 하루 5-6시간씩 걷는 실습을 통하여 준비했다.


   숙소는 21일의 여정 동안 절반 이상을 합신 교단 소속 교회의 도움을 받아 사택이나 교회당에 지친 몸을 뉘였다. 식사는 교회에서 혹은 후배 목회자들에게 매일 한 끼 이상 대접받았고, 나머지는 콩나물국밥이나 순대국밥, 김밥, 된장찌개 등을 사먹으며 해결했다.


   21일중 13일은 본 합신교단 소속 교회당 시설과 사택을, 4일은 통합과 고신, 성결, 나사렛교회의 시설을 이용했다. 이마저도 여의치 않았던 4일은 여관을 이용했다. 매일 아침 날이 밝으면 하루를 시작했다. 그리고 하루 28km씩 거리를 좁혀 나갔다.


749-포커스2.jpg

▲ 배낭에 쓰여진 _인생길따라 도보여행_이 흥미롭다 



도보 시작 첫날부터 물집으로 고통 절대고독 속에 기도 일관 시간 가져

 

   도보 첫날부터 예상치 못한 난관에 봉착했다. 첫날부터 발에 물집이 잡히면서 아파오는 고통을 참는 것이었다. 고비였다.

모세와 바울도 발의 물집이 주는 고통을 겪었을까, 어떻게 극복하셨을까하는 상상을 해 보며 참아 나갔다.


   하루 종일 걸으면서 여정 중에 느낀 심경은 절대고독 속에서 내 안에 있는 깊은 내 자신을 바라보게 했다. 이 같은 깊은 만남은 76년동안 걸어온 인생길을 회고하면서 감사와 회개 기도를 하게 되었고, 자연스레 여주동행, 침묵정진, 기도일관의 시간을 갖지 않으면 안되게 되었다.

여행을 하면서 가장 큰 위기가 있었다면 길을 잃었을 때였다. 하지만 기도하면 곧 하나님이 이끄시고 인도하심을 다시 한 번 체험했다.


   도보 여행을 모두 마치고 나서 얻게 된 것은 오늘 하루에 충실하되, 조급해하지 말고, 주위도 둘러보면서 그러나 꾸준히 걷다보면 목적지에 도착하게 된다는 단순한 이치와 나그네 인생길에서 한 번의 칭찬과 격려와 친절이 얼마나 고마운가 하는 것이었다.


   여행 중에 만난 후배들에게는 평생 목회를 회고할 때마다 후회하였던 다음 세 가지를 권면했다.


교인들을 사랑하는 사랑목회를 하십시오

교인에게 감사하는 감사목회를 하십시오

교인들의 의견을 듣는 경청목회를 하십시오

 


 749-포커스3.jpg

 ▲ 최종 목적지인 부산역에서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94 |포커스| “새로운 영적 도전의 계기 마련” - 총회 전도부.. 충남지역 교회 탐방 첨부 파일
편집부
1225 2017-12-20
93 |포커스 | “주님의 사랑으로 일본교회 섬기겠습니다” - 일본으로 선교 떠나는 두 선교사 가정 눈길 첨부 파일
편집부
1232 2017-12-20
92 |포커스&인터뷰| 은혜로 달려온 50년 화성교회 “희년의 정신으로 비전과 소망을” 첨부 파일
편집부
1280 2017-11-07
91 |포커스| 고등학생 신앙논술대회 및 대학생 신학논문 현상모집 시상식 첨부 파일
편집부
1132 2017-11-07
90 |인터뷰| (합신)제102회 총회장 박삼열 목사-"한국교회를 섬기는 겸허한 예인선의 사명을 감당하자" 첨부 파일
편집부
1299 2017-10-10
89 |포커스| 합신여동문회, 첫 번째 가을 모임 - “아름다운 사람들” 첨부 파일
편집부
1216 2017-10-10
88 |포커스| 2017 합신 재학생 농어촌교회 비전트립 - “목숨 건 사랑, 열정적인 전도..마음에 새겼습니다” 첨부 파일
편집부
2269 2017-08-02
87 |포커스| 총회 상비부 조직 개편 논의를 위한 정책위, ‘총회 지도자 초청 공청회’ 개최 첨부 파일
편집부
1492 2017-07-19
86 |인터뷰| 개척교회 목회자 좌담회-“그래도 개척하라” 첨부 파일
편집부
2094 2017-07-05
Selected |포커스| 국토 종단-“나그네 인생길..칭찬과 격려, 친절은 참으로 고마운 것이지요”_김 훈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407 2017-07-05
84 |포커스| PK 목회자 자녀 캠프 | “그의 이름을 위하여!” _OK 소감문 첨부 파일
편집부
2169 2017-03-22
83 |포커스| PK 목회자 자녀 캠프 | “그의 이름을 위하여!” _PK 소감문 첨부 파일
편집부
2234 2017-03-22
82 |포커스| 제15회 목회자 자녀 캠프를 마치고_김덕선 목사
편집부
1868 2017-03-22
81 |인터뷰| 합신신임총장<취임> 정창균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457 2017-03-08
80 |인터뷰| 합신총장<이임> 조병수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354 2017-02-08
79 |포커스| “부쉬맨들에게 생수의 우물과 더불어 복음을” 첨부 파일
편집부
2397 2016-09-20
78 인격적 경건 중시한 개혁주의자, 고 박윤선 목사를 만나다_고 박윤선 목사의 4남 박성은 박사, 대담_영음사 편집국장 조주석 목사
편집부
4150 2015-11-03
77 오늘의 질문에 대한 종교개혁과 개혁신학의 답변 듣는다_정암신학연구소장 김병훈 목사, 합신총동문회 회장 이문식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4906 2015-10-20
76 총회의 결정은 법 이전에 온 교회의 고백이어야_박영선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3753 2015-10-06
75 역곡동교회, 제4회 국토 순례 대장정 마쳐 첨부 파일
취재부장
3958 2014-08-21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