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포커스

 

총회 상비부 조직 개편 논의를 위한 

정책위, ‘총회 지도자 초청 공청회개최


 

750-포커스.JPG 

 

   총회 정책연구위원회(위원장 김만형 목사)717() 남포교회당(최태준 목사)에서 총회 상비부 조직 개편 논의를 위한 총회 지도자 초청 공청회를 개최하고 발표 및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총회 임원과 증경총회장, 각 노회장과 서기 등 총회 지도자를 초청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모임은 정책위가 지난 1년 동안 4차례 연구 모임을 통해 논의된 내용들을 토대로 결의안을 만들었고, 이날 지도자들의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공청회에 앞선 예배는 김만형 목사의 사회와 박용대 목사의 기도에 이어 최칠용 총회장이 말씀을 전했으며 증경총회장 김 훈 목사가 축도했다.

최칠용 총회장은 변화’(12:2)란 제목의 설교에서 정신없이 변하는 세상 가운데서 분별력이 어느 때 보다 중요한 시대 속에 살아가고 있다고 전제하고 반드시 지켜야 될 바른 진리는 마지막 순간까지 목숨을 걸고 지키면서도, 또한 바꿔야 할 것은 바꾸어, 이 두 가지를 함께 담아내는 결과물이 우리 정책 위원회를 통해서 아름답게 열매를 맺어 우리 합신 교단이 더욱 더 한걸음 성숙하고 또 한국교회의 선한 영향력을 크게 미치는 은혜가 있기를 소원한다고 당부했다.


   이어진 공청회에서 김만형 목사는 기조 발언을 통해 총회의 역량을 결집하고 또 시대의 흐름과 미래 목회 환경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하여 상비부 조직 개편에 대해 연구하였고, 그 결과를 보고하고자 한다총회를 사랑하는 많은 분들의 고견을 경청하고, 더 나은 총회를 향해 가는데 필요한 지혜를 모으고자 하니 가감 없는 충고와 의견을 제시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책위원 강종화 목사는 재정비() 설명에서 개편 방향은 6개의 카테고리로 묶어 총대들이 상비부의 역할을 명확히 이해하고, 혼선없이 활동할 수 있도록 하였고, 또 활동이 제한적이거나 변화된 시대 흐름을 담아내지 못하는 상비부는 폐지하거나 유사한 부서와 통폐합함으로써 불필요한 인적·물적·시간적 비용을 줄일 필요가 있다고 생각된다또 불가결(不可缺)할 경우 부서를 신설 또는 강화하여 급변하는 미래 목회 환경에 선제적으로 대처하고, 또 역량을 집중함으로써 노회와 교회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12개 상비부 16개 특별위를

16개 상비부, 6개 기타위원회로

 

   정책위에서 발표한 주요 내용으로는 현재 총회 12개 상비부서와 16개 특별위원회를, 6국 산하 16개 상비부서와 6개 기타위원회로 통폐합하는 내용 등을 골자로 한다.

6국은 정치·행정국, 신학·교육국, 전도·선교국, 사회·복지국, 미래목회지원국, 재정·감사국이다.

정치·행정국 산하에는 정치법제부와 행정헌의부, 상설재판국을 두어, 현 정치부와 헌법수정위원회, 노회록검사부, 헌의부의 기능을 감당하도록 했다.


   신학교육국 산하에는 다음세대 사역부, 고시부, 신학연구부,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를 두어, 현 교육부와 지도부, 고시부, 신학연구위원회, 다종교문제연구위원회, 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 단사상문제대책위원회, 신옥주대책소위원회의 기능을 감당하도록 했다.


   전도·선교국 산하에는 국내전도부와 특수전도부, 농어촌전도부를 두어, 현 전도부와 특수전도부, 농어촌부의 역할을 감당하도록 했다.

사회·복지국 산하에는 사회봉사부와 복지지원부를 두어, 현 사회복지부와 남북교회협력위원회, 은급제연구위원회, 목회자최저생활비대책위원회의 역할을 감당하도록 했다.

미래목회지원국 산하에는 목회자원개발부와 목회지원부를 신설, 현 교육부와 작은교회 활성화대책위원회의 역할을 감당하도록 했다.

재정·감사국 산하에는 재정부와 감사부를 두어 현 재정부와 재정감사위원회의 역할을 감당하도록 했다.


   이밖에 기타 위원회에는 총회센터위원회, 박윤선기념사업회, 교류추진위원회, 자발적신고납부위원회, 신문운영이사회, 동성애저지대책위원회 등이 포함되어 있다.

정책위원회의 발표안에 대해 참석자들은 신중한 접근이 필요하다는 의견과 함께 좀 더 파격적인 접근이 필요하다는 상반된 입장이 나온 가운데 무엇보다 철저하고 세밀한 제도적 장치가 필요하다는데 뜻을 모았다.


   이날 공청회는 총회 임원과 증경총회장, 노회장과 서기 등 60여 명이 참석해 뜨거운 열기속에 진행됐다.

반면, 총회 상비부 조직 개편 공청회에 정작 현 총회 상비부장과 서기는 초청 받지 못한 가운데 진행돼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정책위는 이날 발표한 의견들을 수렴, 최종 결의안을 만들어 오는 9월 총회에 상정하기로 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94 |포커스| “새로운 영적 도전의 계기 마련” - 총회 전도부.. 충남지역 교회 탐방 첨부 파일
편집부
1252 2017-12-20
93 |포커스 | “주님의 사랑으로 일본교회 섬기겠습니다” - 일본으로 선교 떠나는 두 선교사 가정 눈길 첨부 파일
편집부
1262 2017-12-20
92 |포커스&인터뷰| 은혜로 달려온 50년 화성교회 “희년의 정신으로 비전과 소망을” 첨부 파일
편집부
1309 2017-11-07
91 |포커스| 고등학생 신앙논술대회 및 대학생 신학논문 현상모집 시상식 첨부 파일
편집부
1157 2017-11-07
90 |인터뷰| (합신)제102회 총회장 박삼열 목사-"한국교회를 섬기는 겸허한 예인선의 사명을 감당하자" 첨부 파일
편집부
1318 2017-10-10
89 |포커스| 합신여동문회, 첫 번째 가을 모임 - “아름다운 사람들” 첨부 파일
편집부
1233 2017-10-10
88 |포커스| 2017 합신 재학생 농어촌교회 비전트립 - “목숨 건 사랑, 열정적인 전도..마음에 새겼습니다” 첨부 파일
편집부
2297 2017-08-02
Selected |포커스| 총회 상비부 조직 개편 논의를 위한 정책위, ‘총회 지도자 초청 공청회’ 개최 첨부 파일
편집부
1513 2017-07-19
86 |인터뷰| 개척교회 목회자 좌담회-“그래도 개척하라” 첨부 파일
편집부
2148 2017-07-05
85 |포커스| 국토 종단-“나그네 인생길..칭찬과 격려, 친절은 참으로 고마운 것이지요”_김 훈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422 2017-07-05
84 |포커스| PK 목회자 자녀 캠프 | “그의 이름을 위하여!” _OK 소감문 첨부 파일
편집부
2196 2017-03-22
83 |포커스| PK 목회자 자녀 캠프 | “그의 이름을 위하여!” _PK 소감문 첨부 파일
편집부
2272 2017-03-22
82 |포커스| 제15회 목회자 자녀 캠프를 마치고_김덕선 목사
편집부
1888 2017-03-22
81 |인터뷰| 합신신임총장<취임> 정창균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483 2017-03-08
80 |인터뷰| 합신총장<이임> 조병수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2383 2017-02-08
79 |포커스| “부쉬맨들에게 생수의 우물과 더불어 복음을” 첨부 파일
편집부
2422 2016-09-20
78 인격적 경건 중시한 개혁주의자, 고 박윤선 목사를 만나다_고 박윤선 목사의 4남 박성은 박사, 대담_영음사 편집국장 조주석 목사
편집부
4175 2015-11-03
77 오늘의 질문에 대한 종교개혁과 개혁신학의 답변 듣는다_정암신학연구소장 김병훈 목사, 합신총동문회 회장 이문식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4943 2015-10-20
76 총회의 결정은 법 이전에 온 교회의 고백이어야_박영선 목사 첨부 파일
편집부
3771 2015-10-06
75 역곡동교회, 제4회 국토 순례 대장정 마쳐 첨부 파일
취재부장
3970 2014-08-21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