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조회 수 : 1817
2013.12.30 (18:47:31)

 

 

 

길자연 목사, 총신대 총장 피선

이사회 전 후보자격 논란 일기도

 

 

길자연 목사(왕성교회 원로)가 총신대학교 제5대 총장으로 선출됐다.

 

총신대 운영이사회는 지난 1217일 서울 사당동 총신대학교에서 총신총장후보추천위회가 추천한 길자연 목사와 박수준 교수를 놓고 투표를 진행한 결과 3차 투표에서 총 133표 중 90표를 얻은 길 목사를 신임 총장으로 선출했다.

 

당선 후 기자회견을 한 길 목사는 일부 언론에서 총신대 총장까지 하면 그랜드슬램이라고 썼는데 유감이다며 17년간 열심히 뛸 때마다 하나님이 직분을 주셨을 뿐 내게 그랜드슬램은 필요 없다고 말했다.

 

이어 길 목사는 총신대 재정 확충에 힘을 쏟겠다며 신학대학원 과정을 전액 장학금으로 만들기 위해 예장합동 소속 중대형 교회의 지원과 교회 내 중소기업인들의 지원을 끌어들일 것이라고 밝혔다. 길 목사가 이사들에게 약속한 모금액은 230억 원이다.

 

한편 72세로 이미 정년이 지난 길 목사의 자격 문제를 놓고 논란이 일기도 했다. 총신대 이사회 정관에는 총장 나이의 제한이 없으나 교단에서 정년 은퇴한 자는 산하 공직을 맡지 못하게 되어 있기 때문이다.

 

총학생회를 비롯한 일부 학생들은 총장 선거 과정에서 학생들의 요구가 반영되지 않았다며 후보자 재 추천을 요구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4765 “제4의 연합기구 출범 반대한다”
취재부장
1793 2014-01-28
4764 홍재철 목사, 한기총 장기집권 이어져 파일
취재부장
1966 2014-01-28
4763 올해 부활절연합예배 ‘교단 연합’으로
취재부장
1956 2014-01-28
4762 한국선교사 169개국 2만5745명 파송 파일
취재부장
2009 2014-01-28
4761 “설 명절 기간 고향교회서 예배를” 파일
취재부장
1861 2014-01-28
4760 한복협, 총회 열고 김명혁 회장 등 임원 유임 파일
취재부장
1898 2014-01-14
4759 교계 각 연합기관교단, 2014 신년하례예배 파일
취재부장
2168 2014-01-14
4758 한기총 임시총회 불법논란 내홍
취재부장
1891 2014-01-14
4757 교회분쟁, 재정 문제가 가장 많아
취재부장
1969 2014-01-14
4756 연말 자선냄비 총 63억 모금 - 구세군, 55억 목표 초과달성
취재부장
1926 2014-01-14
4755 학생인권조례 수정 이뤄져야 - 교회언론회, 서울시 교육청 지지 입장
취재부장
2322 2014-01-14
4754 교계 기관교단, 일제히 2014 신년메시지 발표
취재부장
1946 2013-12-30
4753 권태진 목사, 한국교회의 빛과 소금 역할 강조 파일
취재부장
2259 2013-12-30
4752 한교연, 한목협 등 성탄절 나눔행사 파일
취재부장
1909 2013-12-30
4751 예장합동, 한기총 탈퇴 결의
취재부장
1891 2013-12-30
Selected 길자연 목사, 총신대 총장 피선
취재부장
1817 2013-12-30
4749 한장총, 에너지절약 적극 동참 파일
취재부장
1978 2013-12-30
4748 CCC, 통일통장 갖기 캠페인 파일
취재부장
2257 2013-12-30
4747 권태진 목사, 한교연 대표회장 후보등록 - 내년 1월 선거 파일
취재부장
2181 2013-12-17
4746 한복협, ‘ 장애우 등 소외이웃과 따뜻한 나눔 파일
취재부장
2026 2013-12-17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