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장로교회 표준문서 작성의 역사적 배경

 

< 배현주 목사, 주교개혁장로교회 >

   

16세기 잉글랜드에서는 헨리 8(Henry VIII of England: 1491-1547)가 종교개혁을 시도했었다. 그가 수장령(Act of Supremacy: 1534)을 발표하면서 로마 가톨릭과 결별하고 국교회를 세웠다.

 

1. 잉글랜드에 불어 닥친 종교개혁의 바람

 

헨리의 아들 에드워드 6(King Edward VI: 1537-1553)는 잉글랜드 종교개혁에 많은 기여를 하였으나 병약하여 일찍 서거했다. 그 바람에 피의 메리(Mary 1st of England: 1516-1558)로 알려진 에드워드의 누이가 에드워드를 계승하면서 잉글랜드에는 피바람이 일어나게 되었다.

 

피의 메리는 에드워드 6세와 달리 독실한 로마 가톨릭 신자였다. 그녀는 종교 정책에 관하여서 로마 가톨릭으로 회귀를 원하였다. 이로 인해 그녀의 피비린내 나는 개신교 핍박은 수많은 순교자들을 내었다.

 

메리 여왕이 죽고 누이동생 엘리자베스 1(Elizabeth 1st of England: 1533-1603)가 그 다음 왕위에 올랐다. 엘리자베스 1세는 통일령(Act of Uniformity: 1558)을 발표하며 그녀의 부친 헨리 8세의 종교 정책을 고수하였다.

 

반면에 이미 엘리자베스 1세 시대에는 퓨리턴(Puritans)들이 크고 넓게 형성되어 있었다. 엘리자베스 1세 시대에 활동한 퓨리턴 중에는 토마스 카트라이트(Thomas Cartwright:1535-1603)가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엘리자베스 1세는 화이트기프트(John Whitgift: 1530-1604)를 통하여서 잉글랜드의 퓨리턴들을 핍박했다.

 

엘리자베스 1세가 서거하고 그녀의 긴 통치가 끝났을 때 후사가 없던 엘리자베스의 왕권을 계승한 스코틀랜드의 국왕 제임스 6세가 잉글랜드 국왕을 겸임하였다. 그가 바로 잉글랜드의 제임스 1(James VI and 1st: 1566-1625)이다. 제임스 1세는 퓨리턴들을 더욱 거세게 핍박했다.

 

제임스 1세는 오락의 책”(Declration for Sports on the Lord's Day: 1618)이라는 책자를 유포하면서 주일에 그 책자를 공적 예배 시에 읽을 것을 강요하였다. 퓨리턴 성직자들은 그의 명령을 거부했다. 이러한 퓨리턴들의 국왕에 대한 종교적 저항은 제임스 1세의 아들 찰스 1(Charles 1st of England: 1600-1649) 때 더욱 격렬한 종교 분쟁으로 발전하였다.

 

찰스 1세는 대감독 라우드(Whilliam Laud: 1573-1645)를 통하여서 잉글랜드 퓨리턴들을 더욱 거세게 핍박했다. 알미니우스주의자였던 윌리엄 라우드에게 퓨리턴들은 눈에 가시와 같은 존재들이었다. 퓨리턴들의 경건과 학문적 명성은 잉글랜드 교회 전체에 널리 알려져 있었기 때문이다.

 

2. 종교개혁의 기수 스코틀랜드 언약도들

 

대감독 라우드의 종교 정책은 폭군적이었다. 이러한 전횡적이고 폭군적인 대감독 라우드의 종교 정책에 대항하여서 잉글랜드 퓨리턴들은 오직 성경으로’(Sola Scriptura)라는 기치로 싸웠다. 퓨리턴들에게는 하나님의 말씀과 양심 밖에 없었다.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과 양심을 지켜야 하는 것이 퓨리턴들이 싸워야 하는 이유이기도 했다.

 

그와 동시에 국민 언약(the National Covenant: 1637)을 통해서 장로교회를 세워가던 스코틀랜드의 신자들인 언약도들’(Covenanters)은 잉글랜드의 찰스 1세와 종교 정책에 갈등을 빚었다. 결국 찰스 1세의 종교 정책에 저항하면서 투쟁을 하였다. 스코틀랜드 의회와 잉글랜드 찰스 1세와의 싸움이었다. 이것을 주교 전쟁(Bishop's War: 1639)이라고 부른다.

 

찰스 1세는 처음 군비를 마련하기 위해 단기 의회(Short Parliaments: 1640.4.13.-5.5)를 열었다가 바로 닫고 의회 도움 없이 스코틀랜드와의 전쟁을 하려 하였다. 그러나 도무지 승산이 없자 군비 마련을 위한 비준을 얻으려고 다시 장기 의회(Long Parliaments: 1640.11.3.-1648.12.5.)를 열었다.

 

그때부터 장기 의회는 왕이 임의로 의회를 닫지 못하게 하는 입법을 마련했다. 그리고 퓨리턴에 대한 폭군적 핍박을 일삼았던 대감독 라우드를 체포해서 사형에 처해 버렸다.

 

이러한 일련의 과정은 왕에게 불쾌한 일이었고 찰스 1세는 의회를 무력으로 제압하고자 하였다. 그래서 의원 중에 왕에게 불만을 가진 주동자 5명의 의원들에 대한 체포령을 내렸다. 그러나 의회도 지금까지 형성된 무력을 바탕으로 왕과 정면 대결을 하였다.

 

이 무렵 잉글랜드에서 시민전쟁(Civil War: 1642-1651)이 발생했다. 잉글랜드에서 왕당파의회파로 나뉘어 내전이 일어난 것이다. 그때 의회는 명망 있는 성직자들을 소집해서 잉글랜드에게 적합한 신앙고백서를 작성해 줄 것을 요청한다. 그 신앙고백서를 따라서 국민 교회로 나아가고자 하였다.

 

그때에 모인 121명의 성직자와 일부 평신도 사정관들은 3년에 걸쳐서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Westminster Standards)를 만들었다. 그 표준문서는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Confession of Faith), 대요리문답(Larger Catechism), 소요리문답(Shorter Catechism), 교회 정치(Church Government) 및 예배 지침서(Directory of the Worship)였다.

 

3. 뿌리내린 장로교회 표준문서들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는 불행히도 잉글랜드 의회에서 비준 되지 못하였다. 왜냐하면 시민전쟁이 의회파의 승리로 끝난 이후 잉글랜드 의회 의원이며 신기군(New Model Army)의 사령관이었던 독립 교회파였던 올리버 크롬웰(Oliver Cromwell: 1599-1658)이 정권을 장악했기 때문이다.

 

크롬웰은 찰스 1세를 처형하고 다수의 장로주의 의회 의원들을 교만의 숙청(Prides' Purge: 1648)이라 하여서 해산해 버리고 그 후속 조치로 잔부 의회(Rump Parliament: 1648.12.6.-1653.4.20)를 세워 스스로 호국경(Protectorate)에 올라 독재 정치를 하였다.

 

이렇게 해서 잉글랜드에서는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를 비준해야 할 의회가 사라지고 말았다. 독립 교회파였던 올리버 크롬웰은 장로교회법으로 제정된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를 달갑게 생각하지 않았을 것이다.

 

그러나 잉글랜드에서 국민 교회의 신앙고백 표준문서로서 그 위치를 얻지 못한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는 스코틀랜드 의회에서 비준되어 스코틀랜드 장로교회법이 되었다. 이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로 인해 스코틀랜드 장로교회는 긴 세월 여러 풍파에도 불구하고 견고하고 신실하게 개혁 신앙을 보존하였다.

 

놀라운 사실은 장로교회 퓨리턴들의 노고로 결정된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가 긴 세월이 지난 후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헌법의 기초가 되었다는 것이다. 대한예수교장로회(합신) 헌법은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 제2판을 기초로 하여 작성되었다. 이는 실로 감사한 일이다.

 

17세기 이후 유럽에서 사라져 버린 종교개혁의 역사가 이 땅에서 계승되어 지속될 수 있다는 한 가닥 희망을 웨스트민스터 표준문서가 담고 있기 때문이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301 |갈라디아서 강해 <3>| 우린, 이미 ‘무엇’이다_김근배 목사
편집부
1413 2016-09-06
300 |갈라디아서 강해 <2>| ‘그리스도 복음’에 더 보태지 말자_김근배 목사
편집부
1544 2016-08-23
299 |갈라디아서 강해 <1>| 언제 적부터 하나님께서 ‘우리 아버지’이셨는지 아시는가?_김근배 목사
편집부
1549 2016-08-02
298 |쉽게 풀어쓴 장로 교회 표준 문서 <16>| 하나님의 속성과 신적 작정 교리_배현주 목사
편집부
1731 2016-08-02
297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 문서<15>| 인생의 최고 선이신 삼위일체 하나님_배현주 목사
편집부
1725 2016-07-05
296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4>| 하나님을 아는 지식 안에 담긴 은혜_배현주 목사
편집부
1978 2016-05-10
295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3>| 삼위일체에 나타난 하나님의 속성_배현주 목사
편집부
2206 2016-03-29
294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2>| 바른 성경 해석과 정통 교리의 중요성_배현주 목사
편집부
1961 2016-02-29
293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1>| 성경은 성경으로 해석해야 한다_배현주 목사
편집부
2009 2015-12-29
292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0>|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의 성경관_배현주 목사
편집부
2032 2015-12-02
291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9>|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의 성경론 2_배현주 목사
편집부
2291 2015-09-08
290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8>|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의 성경론 1_배현주 목사
편집부
2869 2015-07-07
289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7>|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의 구조_배현주 목사
편집부
3630 2015-03-03
288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6>| 사보이 선언과 회중교회주의자_배현주 목사
편집부
4149 2014-12-16
287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5>|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와 스코틀랜드 성직자들_배현주 목사
편집부
4482 2014-10-21
286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4>| 웨스트민스터 잉글랜드 총대들 인물 단평_배현주 목사
편집부
3948 2014-06-24
285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3>| 표준문서와 장로교회_배현주 목사
편집부
3375 2014-05-13
284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2>| 장로교회 표준문서 변천사_배현주 목사
편집부
4111 2014-04-03
283 |반듯하게 성경읽기 <7>| 가인이 드린 제사를 받지 않으신 이유_김영철 목사
편집부
3772 2014-02-11
Selected |쉽게 풀어쓴 장로교회 표준문서 <1>| 장로교회 표준문서 작성의 역사적 배경_배현주 목사
편집부
4105 2014-01-28
Tag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