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조회 수 : 2321
2014.12.30 (18:18:05)

새로운 시작


< 최광희 목사, 행복한교회 >


새해가 있기에 자신을 추스르고 새 힘내어 다시 시작할 수 있어

 

한 해가 끝나고 또 새해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2014라는 숫자에 겨우 익숙해 졌는데 또 2015라는 어색한 친구를 사귀어야만 합니다.


우리는 해마다 연말이면 한 해를 돌아보고 새해를 맞이한다면서 여러 가지 계획들을 세웁니다. 목표를 정하고 실천 방안도 마련해 봅니다. 그런데 연말에 뒤돌아보면 후회되는 것이 많고 올해도 또 한 번의 의미 없는 반복인 것 같아 실망도 됩니다.


이런 식이라면 송구영신이 무슨 소용인가 생각하다가 문득 정신을 차리게 되었습니다. 만일 한 해를 마무리 짓고 새해를 맞이하는 이런 기회조차 없다면 큰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사람들이 가끔 인생을 다시 한 번 살 수 있다면 이러저러하게 해 보겠다는 말을 합니다. 그러나 불행히도 인생에는 다시 한 번이 없습니다. 인생에는 연습도 없고 새로운 기회도 없습니다. 그래서 살다보면 실패도 하고 후회도 하는 법이지요.


인생은 준비도 되어 이지 않은데 어느 날 갑자기 출발해서는 방학도 없고 휴가도 없이 끝까지 내달려야 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마음먹은 대로 순조롭지도 않습니다. 그런 생각을 하면 이 길이 참 암담하게 느껴집니다.


그런데 다행인 것은 인생 전체에 다시는 없지만 살아가면서 만나게 되는 다시는 있다는 것입니다. 그것은 바로 새해입니다. 우리에게 새해라는 것이 있기에 지친 사람들이 자신을 추스르고 새 힘을 내어 다시 새롭게 시작할 수 있습니다. 만일 인생에 새해라도 없다면 매일 똑같이 반복되는 일상에 눌려 그만 주저앉고 말 것입니다.


누구나 새해가 되면 각자마다 포부를 가지며 원대한 계획을 세웁니다. 물론 연말이 되어서 돌아보면 채 못다 이룬 것도 있지만 그러기에 우리에게는 새해가 필요합니다. 반성하고 수정하고 새로운 계획으로 새 출발을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연말과 새해의 좋은 점은 또 있습니다. 연말이면 그 동안 만나지 못했던 지인과 만남의 시간을 가지게 됩니다. 사람에게 일과 돈보다 중요한 것이 사람인데 연말에라도 안 만나면 자칫 큰 후회를 할 수도 있습니다.


좋은 사람을 만나면 힘이 납니다. 편하게 주고받는 대화에서 새로운 아이디어와 용기도 생깁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에너지를 불어 넣게 됩니다. 그것이 진정한 재창조(Recreation)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런 생각을 하면 새해가 있는 것이 참 좋고 다행입니다

 

이제 우리 새로운 시작을 해 봅시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해피 뉴이어. 예브라케카 아도나이(여호와께서 복 주시길).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Selected |목회수상| 새로운 시작_최광희 목사
편집부
2321 2014-12-30
681 |신앙수상| 성도들에게 있어 시련의 의미_최재호
편집부
2721 2014-12-16
680 |제언| 우리 교단에 이런 조직이 필요합니다._최일환 목사
편집부
2596 2014-11-04
679 |목회수상| 불인지심(不忍之心)_장석진 목사
편집부
2459 2014-11-04
678 |목회수상| 아주 오래된 기억 하나_강승주 목사
편집부
2712 2014-10-21
677 |제언| 교회 재산 과세와 한국교회의 위상 정립_박종언 목사
편집부
2685 2014-10-21
676 |목회수상| 신자(信者)와 신자(神子)_김수환 목사
편집부
2379 2014-09-23
675 |목회단상| ‘좁은 목회? 넓은 사역?’_변재웅 목사
편집부
2599 2014-09-02
674 |목회수상| 성경읽기가 짐이 될 때_도지원 목사
편집부
2486 2014-08-19
673 |제언| ‘빈 둥지 증후군’과 그 극복을 위한 대안_서자선 집사
편집부
2662 2014-08-19
672 |제언| 교회의 예배와 시편 찬송의 사용_최덕수 목사
편집부
2946 2014-08-19
671 |제언| 프란체스코의 한국 방문에 즈음하여_김수운 목사
편집부
2726 2014-08-05
670 |제언| 눈물로 씨를 뿌려라_김병진 목사
편집부
2379 2014-07-22
669 |목회수상| 걸레 철학_이재헌 목사
편집부
2376 2014-07-08
668 하나님 나라의 현재성에 대한 이해_박봉규 목사
편집부
2440 2014-07-08
667 |긴급진단| 자기 살해가 급등하는 현실과 ‘죽음공부’(Thanatology)_가정호 목사
편집부
2378 2014-07-08
666 |목회수상| 내 뜻인가? 하나님의 뜻인가! _정요석 목사
편집부
2316 2014-06-24
665 |목회수상| 동성애는 결코 성적취향이 아니다_노승수 목사
편집부
2501 2014-06-10
664 |신앙수상| 창조의 비밀 속에 나타난 하나님의 영광_박철호 청년
편집부
2387 2014-05-27
663 |목회수상| 성경적 설교와 교회의 부흥에 대한 확신_도지원 목사
편집부
2427 2014-05-13
Tag List